열국연의

 

   
 
자료실
· 오늘 :  509 
· 어제 :  445 
· 최대 :  2,389 
· 전체 :  1,170,493 
 
  2009-09-30 16:07:536432 
詩名多識-시경사전
운영자
일반

詩名多識(시명다식)




- 시경의 동식물을 알아야 우리 시가문학 제대로 알죠

시명다식 최초로 공동번역한 김형태 씨




“우리 전통 시가 연구도 한문 텍스트들을 모르고선 안 된다. 우리 시가문학에 풍부한 영감을 불어넣었던 옛 문헌들 중에서 〈시경(詩經)〉이 제일 재미있었다. 그런데 거기에 등장하는 수많은 동식물들을 이해하기가 쉽지 않았다. 공부를 위해 그에 관해 설명한 이런저런 책들을 추천받았는데 모두 중국 일본 책들이었다. 어찌 중국 일본 책만 있으랴 싶어 규장각 〈시경〉 관련 분야 문헌들을 몽땅, 그야말로 A에서 Z까지 샅샅이 뒤졌다. 그 결과 〈시명다식〉(詩名多識)이라는 책을 찾아냈다. 그 책이 우리나라에서는 〈시경〉에 등장하는 생물의 정체성을 규명한 유일무이한 저술이고, 특히 그 저자가 다산 정약용의 둘째 아들이자 가사 〈농가월령가〉의 작가로 널리 알려진 정학유라는 점에 이끌려 우리말로 옮겨 많은 사람들에게 소개하려 했다.”




연세대 국문학과에서 시가문학 연구로 2005년에 박사 학위를 받은 김형태(38)씨. 자신의 박사학위 논문 심사 때 부심을 맡아준 같은 과의 허경진 교수와 함께 〈시명다식〉(한길사)을 번역했다. 학계 일부에선 〈시명다식〉의 존재가 알려져 있었으나 번역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사물 일반에 대해 설명한 ‘물명고’류는 민속학적으로도 굉장히 중요한 문헌들인데, 규장각에만 10여본이 있다. 하지만 〈시경〉 동식물들에 관한 우리나라 고증서로는 〈시명다식〉이 유일하고 자세하다. 일종의 〈시경〉 참고서라고도 할 수 있다.”

〈논어〉에 공자가 역시 유교 경전의 하나인 〈시경〉의 중요성을 여러 차례 언급한 내용이 나오는데, ‘양화’편에서 제자들에게 〈시경〉을 읽으면 “조수초목의 이름에 대해서도 많이 알 수 있다”(多識於鳥獸草木之名)고 했다고 한다. 〈시명다식〉이란 책이름도 여기서 나왔다. 조수초목이라면 새와 짐승, 풀과 나무라는 얘긴데,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시집 가운데 하나로 옛사람의 생활상과 희로애락의 자취를 담은 〈시경〉이 조수초목을 소재로 노래했을 것은 당연지사. 그러니 이들 조수초목을 모르고선 〈시경〉을 읽었다 한들 제대로 알았을 리 없고, 한글로도 그냥 옮겨 놓기만 해서는 그 뜻을 바로 알기가 어려울 것이다.




“우리 가사나 한시 갈래 등에 〈시경〉이 인용된 예는 일일이 열거할 수 없을 정도다. 따라서 〈시경〉이 인용된 우리 문학작품의 경우 올바른 독법과 해석을 위해 〈시경〉 문구나 물명(사물 이름)에 대한 의미 파악이 반드시 필요하다.”




정약용 아들 정학유가 쓴 국내 유일 연구서, 꼼꼼한 원문 고증과 주석에 그림도 덧붙여 - “고전 사장되고 한문학 대가 사라져 걱정”




성리학(주자학)을 집대성한 남송 주희의 〈시전〉은 〈시경〉에 나오는 동식물들을 간략하게 소개하는데, 이런 식이다. ‘복속(떡갈나무)은 작은 나무다. 백(측백나무)은 나무이름이다.’ 그런데 이것만으로 어떻게 제대로 된 의미 파악이 가능하랴. 그래서 많은 다른 주석서들이 나왔는데, 〈시명다식〉도 설명하고자 하는 사물이 〈시경〉의 어느 장, 어느 편명에 해당하는지를 쓰고 많은 관련 문헌 내용들을 인용한다. “인용된 문헌과 순서는 예외도 있지만, 대체로 주희의 〈시전〉, 그 다음에 육기의 〈모시초목조수충어소〉, 그리고 그 다음 명대 이시진의 〈본초강목〉, 〈이아〉, 진대 곽박의 〈이아주〉 식으로 이어진다.” 정학유는 그냥 그것들을 인용만 한 것이 아니라 “나는 이렇게 생각한다”며 자신의 의견도 덧붙이는 등 실사구시 정신에 충실했다.




〈시명다식〉은 〈시경〉에 나오는 동식물들을 풀(識草), 곡식(識穀), 나무(識木), 푸성귀(識菜), 날짐승(識鳥), 길짐승(識獸), 벌레(識蟲), 물고기(識魚) 등 여러 항목으로 나누어 설명하는데, “이는 식물 항목을 대부분 ‘식초’나 ‘식목’으로 단순 이분한 중국 일본의 훈고서들에선 찾아볼 수 없는 독창성을 발휘한 것”이라고 역자들은 지적한다.




규장각본과 일본 도쿄대의 오구라(小倉) 문고본을 저본으로 김씨가 1차 번역하고 허교수가 2차로 다듬은 번역본 〈시명다식〉은 허교수와 연민 이가원이 1991년에 함께 풀어낸 〈시경신역〉의 시들에서 관련 부분을 각 항목 말미에 덧붙여 놓아 해당 이름이 어디서 어떤 맥락 속에 등장했는지를 확연히 알 수 있도록 했다. 게다가 원저에는 없는 해당 항목 그림들을 중국·일본 책들에서 찾아내 함께 배치해 이해도를 크게 높였다. 꼼꼼한 원문 고증, 주석도 돋보인다.




〈시명다식〉은 규장각본, 오구라문고본 외에 미국 버클리대의 아사미문고본이 있는데, 김형태씨는 지금까지 연구로 규장각본이 가장 충실한 내용을 담고 있는 선본(善本)이며, 오구라문고본은 일본인이 필사했을 가능성이 높다는 점을 밝혀냈다. “규장각본이나 아사미문고본도 모두 필사본이다. 정학유 친필 원본은 남아 있지 않다. 아사미는 일제 때 조선에 와 있던 변호사인데, 수임료 대신 받아 모은 다량의 조선 귀중본들을 버클리대에 기증했다.” 다산의 장남 정학연의 시집 〈삼창관집〉도 일본 궁내청에서 발견됐는데, 이처럼 우리 옛 전적들은 파란의 역사를 반영하듯 나라 바깥에 다량 유출돼 있으나 그 윤곽조차 제대로 파악돼 있지 않고, 나라는 전문 연구자들 육성에 별로 신경쓰지 않았다. 학문의 식민화가 거기서 출발하는 게 아닐까.




김씨는 “이대로 간다면 고전들이 계속 사장되고 한문학 대가들도 점차 사라져” 전통학문 연구가 난관에 봉착할 것이라고 걱정했다. 김씨는 정학유가 가장 많이 인용한 〈본초강목〉에는 “항목들의 유래 등 서사가 있다”며 완역에 도전해볼 작정이다.




책소개




『시명다식』은 정약용의 둘째 아들이자 「농가월령가」의 작가로 알려진 정학유의 저술로,『시경』에 등장하는 생물의 이름을 고증하여 해설한 이른바 '생물백과사전'이다. 『시경』에 등장하는 생물을 고증한 서적은 중국 및 일본에서 기존에도 있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시명다식』이 유일하다. 해당 시의 원문과 번역을 함께 수록하였으며, 각 항목마다 물명의 이해를 돕고 책을 읽는 재미를 더해주는 삽화를 수록하여 생김새와 그 생태를 함께 찾아볼 수 있는 백과사전식 구성으로 이루어져 있다.고사리, 냉이, 쑥, 갈대, 칡, 물억새……, 우리는 당연하게 식물과 그 이름을 연결지어 부른다. 하지만 그 이름이 붙기 전에는 고사리는 아직 고사리가 아닌 단지 ‘풀’일 뿐이었다. 아무도 신경쓰지 않던 ‘풀’들이 하나하나 제 특색을 내보이며 각기 다른 이름을 가지게 된 것은 언제부터일까. 바로 작은 차이 하나에도 주의를 기울이고 그 생태와 습성을 객관적으로 관찰하려는 경향이 생기면서부터였다. 그런 변화의 결실로 맺어진 저작이 바로 이번에 처음으로 번역ㆍ출판된 『시명다식』(詩名多識)이다.



1. 『시명다식』은 어떤 책인가?



조선의 인문학자 정학유의 생물백과사전

『시명다식』은 정약용의 둘째 아들이자 「농가월령가」의 작가로 알려진 정학유의 저술로,『시경』?에 등장하는 생물의 이름을 고증하여 해설한 책이다. 『시경』에 등장하는 생물을 고증한 서적은 중국 및 일본에서 기존에도 있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시명다식』이 유일하다. 그 존재는 오래 전부터 연구자들 사이에서 알려져 있었으나, 최근 정약용의 장남 정학연의 시집 『삼창관집』(三倉館集)이 일본 궁내청서릉부(宮內廳書陵部)에서 발견되면서 더불어 다시 주목받게 되었다.

『시명다식』은 서울대학교 규장각본, 동경대학교 소창문고본, 버클리대학교 아사미문고본 등 세 가지 판본이 존재한다. 그중 번역의 저본으로 사용한 서울대학교 규장각본은 빠진 부분이 없이 내용이 충실하고 필사상태가 정연하여 선본(善本)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와 같이 일본과 미국에도 『시명다식』의 이본이 존재하고 있으며, 비교적 최근의 저술임에도 불구하고 중국에까지 그 서명이 알려져 있었다는 점은 이 책이 당대에 유명했던 가치 있는 저술임을 증명하고 있다.



『시경』 속의 생물을 해설하는 책

『시명다식』에서는 『시경』에 등장하는 생물을 풀, 곡식, 나무, 채소, 새, 들짐승, 물고기, 벌레의 8가지로 분류하여 설명하였다. 각 항목의 생물 이름에 이어서 그 생물이 등장하는 『시경』의 해당 장의 편명을 적고, 주희(朱熹)의 『시전』(詩傳), 육기(陸璣)의 『모시초목조수충어소』(毛詩草木鳥獸蟲魚疏), 이시진(李時珍)의 『본초강목』(本草綱目) 등 다양한 문헌을 인용하고 검토하여 설명을 붙였다. 『시명다식』은 전체 4권 2책, 「식초」(識草), 「식곡」(識穀), 「식목」(識木), 「식채」(識菜), 「식조」(識鳥), 「식수」(識獸), 「식충」(識蟲), 「식어」(識魚)의 총 8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전체 항목의 수는 326항목이 이른다.



우리 시가문학을 제대로 이해하기 위한 길잡이

『시경』은 오래 전부터 우리 시가문학에 풍부한 영감을 불어넣어 왔다. 그 활용은 주로 인용의 형태로 이루어졌는데, 가사나 한시 갈래 등에 활용된 예는 일일이 열거할 수 없을 정도로 많다. 따라서 『시경』이 인용된 우리 문학작품의 경우, 올바른 독법 및 해석을 위해 『시경』의 문구나 물명(物名)에 대한 의미 파악이 반드시 필요하다. 그런 의미에서 『시명다식』은 중국의 『시경』을 해설하는 저작에 그치지 않고, 우리 고전 작품을 이해하는 데에도 빼놓을 수 없는 길잡이 역할을 한다.



2. 『시명다식』의 학문적 성과



실학사상에 바탕을 둔 실용적인 저술

정학유가 살았던 18세기의 조선은 실학의 시대였다. 조선 후기에 들어서 당시 지배계급의 학문이던 성리학이 점차 현실에서 멀어지고 탁상공론에 지나지 않게 된 것을 비판하며 일어난 실학사상은 실험과 연구를 통해 증명한 객관적인 사실을 통해 실제 생활을 이롭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하였다. 『시명다식』과 같은 백과사전식 저술은 실학의 대표적인 경향이라고 할 수 있다.

정학유의 아버지 다산 정약용은 실학을 집대성했다는 평가를 받는 대표적인 실학자였으며, 멀리 유배지에서도 자주 편지를 보내 실천과 학술 활동을 병행하는 것이 선비 본연의 자세임을 강조하였다. 정학유는 이런 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시명다식』을 저술하면서 고증을 중시하고, 이를 현실과 접목시키려 하였다.



철저한 고증 추구

『시명다식』에서는 참고문헌을 인용하고 설명을 진행하는 방식이 매우 정연하다. 다양한 문헌을 참고도서로 인용하면서 모든 항목에서 그 출처를 확실히 하여 철저한 고증을 추구하였다. 참고 문헌을 인용할 때도 문헌의 성격을 고려하여 서로 보완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순서가 정해져 있다. 여러 책에서 서로 엇갈리는 설명이 있을 때는 비교하여 가장 합리적인 것을 택했으며, 그에 대해서는 자신의 보충 설명을 통해 지적하여 기술에 정확성을 기하고 있다. 이런 과정을 통해 불명확했던 대상의 정체를 명확하게 밝혀내고자 한 것이다.



실용성 강조

『시명다식』과 비슷한 종류의 『시경』 관련 훈고서에서는 대개 식물의 분류를 「식초」(識草)와 「식목」(識木)의 두 갈래로 나누고 있으나 『시명다식』에서는 「식초」(識草), 「식곡」(識穀), 「식목」(識木), 「식채(識菜)」로 세분화하여 나누었다. 이는 더욱 철저하고 세밀한 고증을 추구하고자 했던 것이며, 동시에 곡식과 채소 등 식용의 여부를 중시하여 식물을 분류함으로써, 더욱 실용적으로 쓰일 수 있도록 고려한 것이다. 또한 ‘용’(龍)과 같은 비현실적인 생물은 과감하게 설명을 생략하고 주위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동식물의 설명이 특히 자세하다. 이 같은 점에서 이 책의 실용적 측면을 부각시키려 한 저자의 의도를 찾아볼 수 있다.



3. 『시명다식』 번역판의 특징



시의 원문과 번역 수록

『시명다식』 원본에서는 각 물명이 등장하는 『시경』의 편명만을 밝혀 적었으나 번역판 『시명다식』에서는 해당 시의 원문과 번역을 함께 수록하여 독자의 이해를 도왔다. 『시경』의 시 안에서 동식물명이 어떻게 등장하고 있는지 바로 확인할 수 있어 『시경』에 익숙하지 않은 독자들은 물론, 국문학 전공자들에게도 도움이 될 수 있게 하였다.



삽화 수록으로 완전한 백과사전식 구성

또한 각 항목마다 수록된 삽화는 물명의 이해를 돕고 책을 읽는 재미를 더해준다. 『사고전서』 등에 실려 있는 서정(徐鼎)의 『모시명물도설』(毛詩名物圖說), 『이아도』(爾雅圖)와 연재관(淵在寬)의 『육씨초목조수충어소도해』(陸氏草木鳥獸蟲魚疏圖解), 강원봉(岡元鳳)의 『모시품물도고』(毛詩品物圖攷) 등 중국과 일본의 『시경』 해석서에 사용된 삽화들을 가려 뽑아 『시명다식』의 항목에 맞게 수록하였다. 생김새와 그 생태를 함께 찾아볼 수 있는 명실상부한 백과사전식 구성으로 완성되었다.



고전의 느낌을 살리는 우아한 장정

내용만이 아니라 겉모습에서도 독자들을 즐겁게 하기 위해 애썼다. 천으로 싼 고급스럽고 견고한 양장 제본에 더해 한지 촉감의 커버로 고전의 느낌을 살리도록 했다. 동양화의 느낌이 나는 삽화에 잘 어울리는 은은한 색깔의 2색 인쇄와 본문 디자인은 책에 품격을 더한다. 국문학 연구자가 아니라도 누구나 이 책과 함께라면 고전의 향기에 흠뻑 취할 수 있을 것이다. [예스24 제공]




작가소개




저자 | 정학유




정학유 조선 후기의 문인으로 정약용 선생의 둘째아들이다. 형 학연과 함께 유배중인 아버지의 학문 활동을 도왔으며, 한 해 동안 힘써야 할 농사일과 철마다 알아두어야 할 세시풍속 및 예의범절 등을 기록한 〈농가월령가〉를 지었다. 우리말 노래로는 처음으로 농부들이 농업기술 내용을 철마다 음률에 맞추어 흥겹게 노래로 부를 수 있도록 하였다. 즉, 농기구관리와 거름의 중요성, 나무가꾸기, 누에치기, 축산, 벌꿀, 산나물, 약초, 김장, 길쌈 등의 다양한 농사내용과 세배, 널뛰기, 윷놀이, 달맞이, 더위팔기, 성묘, 천렵 등의 민속적인 행사 등이 광범하게 포함되어 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제1권 식초

행채(荇菜) - 노랑어리연꽃, 갈(葛) - 칡, 권이(卷耳) - 도꼬마리, 규 - 덩굴풀, 부이 - 질경이, 루 - 물쑥, 번 - 다북떡쑥, 궐(蕨) - 고사리, 미(薇) - 고비, 빈 - 네가래, 조 - 말, 백모 - 띠, 가 - 어린 갈대, 봉 - 다북쑥, 도 - 씀바귀, 제 - 냉이, 령 - 감초, 제 - 띠 싹, 자 - 남가새, 당 - 새삼, 맹 - 패모, 록 - 댑싸리, 죽 - 마디풀, 담 - 어린 물억새, 죽 - 대, 환란 - 박주가리, 위 - 갈대, 훤초 - 원추리, 퇴 - 익모초, 소 - 산쑥, 애 - 쑥, 하화 - 연꽃, 유룡 - 털여뀌, 여려 - 꼭두서니, 도 - 띠 꽃, 간 - 난초, 작약 - 함박꽃, 모 - 수영, 속 - 벗풀, 렴 - 가회톱, 고 - 씀바귀, 겸 - 어린 갈대, 교 - 당아욱, 저 - 모시풀, 간 - 띠, 초 - 완두, 역 - 칠면초, 포 - 부들, 함담 - 연꽃, 장초 - 보리수나무, 랑 - 가라지조, 시 - 톱풀, 환 - 물억새, 요 - 애기풀, 욱 - 머루, 도 - 물억새 이삭, 과라 - 하눌타리, 평 - 맑은대쑥, 호 - 쑥, 금 - 닭의장풀, 대 - 향부자, 래 - 명아주, 아 - 다북쑥, 기 - 이고들빼기, 축 - 소리쟁이, 복 - 메꽃, 위 - 제비쑥, 조 - 겨우살이, 여라 - 새삼, 록 - 댑싸리, 람 - 쪽, 백화 - 왕골, 초 - 능소화, 근 - 놋젓가락나물, 기 - 이고들빼기, 순 - 죽순, 료 - 여뀌, 묘 - 순채




제2권 식곡 ,

맥(麥) - 보리, 서(黍) - 찰기장, 직(稷) - 메기장, 마(麻) - 삼, 도(稻) - 벼, 량(粱) - 차조, 숙(菽) - 콩, 저 - 삼씨, 동 - 늦곡식, 육 - 올곡식, 곽(藿) - 콩잎, 속(粟) - 메조, 임숙 - 완두, 거 - 검은 기장, 비 - 검은 기장, 문 - 붉은 차조, 기 - 흰 차조, 래 - 밀, 모 - 보리, 도 - 메벼




제2권 식목

도(桃) - 복숭아나무, 초 - 모형, 감당(甘棠) - 팥배나무, 매(梅) - 매실, 복속 - 떡갈나무, 당체 - 산사나무, 리 - 자두나무, 백(柏) - 측백나무, 극(棘) - 묏대추, 진 - 개암나무, 률(栗) - 밤나무, 의 - 의나무, 동(桐) - 오동나무, 재 - 노나무, 칠(漆) - 옻나무, 상(桑) - 뽕나무, 심 - 오디, 회 - 전나무, 송(松) - 소나무, 목과(木瓜) - 모과나무, 목도 - 아가위나무, 목리 - 명자나무, 포(蒲) - 갯버들, 기 - 키버들, 단(檀) - 박달나무, 순(橓) - 무궁화, 부소 - 부소나무, 류(柳) - 버드나무 ,추 - 시무나무, 유 - 느릅나무, 고 - 붉나무, 뉴 - 감탕나무 ,초 - 초피나무, 두(杜) - 팥배나무, 처 - 상수리나무, 양 - 버들, 조 - 개오동나무, 매(梅) - 매실나무, 력(櫟) - 상수리나무, 육박 - 육박나무, 수 - 돌배나무, 분 - 흰 느릅나무, 여상 - 어린 뽕나무, 울 - 팥배나무, 조(棗) - 대추나무, 저 - 가죽나무, 기(杞) - 구기자나무, 상체 - 산이스라지나무, 기 - 호랑가시나무, 구 - 헛개나무, 유 - 광나무, 곡 - 닥나무, 이 - 들메나무, 작 - 신갈나무, 역 - 떡갈나무, 호 - 싸리나무, 렬 - 산밤나무, 정 - 당버들, 거 - 인가목, 염(檿) - 산뽕나무, 자 - 구지뽕나무, 오동 - 오동나무



제2권 식채

포 - 박, 봉(葑) - 순무, 비 - 무, 호서 - 박씨, 규 - 아욱, 과(瓜) - 오이, 호 - 박

구 - 부추, 근 - 미나리, 질 - 북치



제3권 식조

저구(雎鳩) - 물수리, 황조(黃鳥) - 꾀꼬리, 작(鵲) - 까치, 구 - 흰 비둘기, 작(雀) - 참새,연(燕) - 제비, 치(雉) - 꿩, 안(雁) - 기러기, 류리 - 올빼미, 오(烏) - 까마귀, 홍(鴻) - 큰 기러기, 순(鶉) - 메추라기, 구 - 산비둘기, 계(鷄) - 닭, 부(鳧) - 물오리, 보 - 느시, 란(鸞) - 봉황, 신풍 - 새매, 로 - 해오라기, 효(鴞) - 올빼미, 제 - 사다새, 시구 - 뻐꾸기, 창경 - 꾀꼬리, 격 - 때까치, 치효(鴟梟) - 부엉이, 관 - 황새, 추 - 작은 비둘기, 척령 - 할미새, 준 - 새매, 학 - 두루미, 명구 - 뻐꾸기, 상호 - 고지새, 여 - 갈가마귀, 단 - 수리, 연 - 솔개, 원앙(鴛鴦) - 원앙, 교 - 꿩, 추 - 무수리, 응 - 매, 예(鷖) - 갈매기, 봉황(鳳凰) - 봉황, 도충 - 뱁새, 현조(玄鳥) - 제비



제3권 식수

마(馬) - 말, 시(兕) - 외뿔소, 토(兎) - 토끼, 구(駒) - 망아지, 린(麟) - 기린, 서(鼠) - 쥐

고양(羖羊) - 새끼 양, 균(麇) - 노루, 록(鹿) - 사슴, 방 - 삽살개, 파(豝) - 암퇘지, 추우 - 검은 무늬 흰 범, 종(豵) - 어린 돼지, 호(狐) - 여우, 호(虎) - 범, 상(象) - 코끼리, 래 - 일곱 자 이상인 말, 우(牛) - 소, 보 - 먹총이, 표(豹) - 표범, 랑(狼) - 이리, 로 - 검은 사냥개, 려 - 가라말, 환 - 오소리, 석서(碩鼠) - 큰 쥐, 철 - 구렁절따말, 험 - 주둥이 긴 사냥개, 허료 - 주둥이 짧은 사냥개, 기 - 철청총이, 주 - 왼쪽 뒷발 흰 말, 류 - 월따말, 와 - 공골말, 학 - 담비, 리 - 삵쾡이, 견 - 세 살 된 돼지 , 황 - 황부루, 박 - 류부루, 락 - 가리온, 인 - 그은총이, 저 - 새끼 양, 어 - 해달, 우 - 암사슴, 웅(熊) - 곰, 비 - 말곰, 순 - 입술 검은 소, 견(犬) - 개, 시(豺) - 승냥이, 노 - 원숭이, 시(豕) - 돼지, 장양 - 암양, 원 - 류거흘, 묘(猫) - 고양이, 비 - 비, 율 - 쌍창워라, 추 - 청부루, 비 - 황부루, 성 - 잘따말, 락 - 표가라, 타 - 연전총, 하 - 적부루마, 담 - 다리에 긴 털 난 말, 어 - 쌍골회, 현 - 돗총이



제4권 식충

종사(螽斯) - 여치, 초충 - 베짱이, 부종 - 메뚜기, 추제 - 나무굼벵이, 진 - 작은 매미, 아 - 누에나방, 승 - 파리,

목록
1511
번호 분류 제목 성명 날짜 읽음
15 일반 춘추를 읽어야 하는 이유 운영자 15-05-13 1524
14 일반 논어15. 위영공(衛靈公) 운영자 14-07-02 2268
13 일반 논어 - 술이편 운영자 14-07-01 2759
12 일반 설문해자(說文解字) 서(序) 운영자 11-08-19 7231
11 일반 欲誅祝史 修德後可(욕주축사 수덕후가) 운영자 11-03-08 3250
10 일반 춘추좌전-원문 운영자 10-04-07 4333
일반 詩名多識-시경사전 운영자 09-09-30 6433
8 일반 임공자의 낚시질(장자26편-외물) 운영자 09-04-27 4136
7 일반 도척-장자 운영자 09-04-10 4536
6 일반 전국책서(戰國策序) 운영자 08-12-18 4594
5 일반 소요유(逍遙遊)-장자 운영자 08-07-13 5060
4 일반 도화원기(桃花源記) 운영자 08-07-05 5566
3 일반 36계 운영자 08-02-05 3992
2 일반 손자병법(孫子兵法) 운영자 08-02-01 4691
1 일반 韓非子(한비자) 운영자 08-01-31 4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