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국연의

 

   
 
자료실
· 오늘 :  
· 어제 :  543 
· 최대 :  2,389 
· 전체 :  1,208,750 
 
  2009-04-27 15:14:214240 
임공자의 낚시질(장자26편-외물)
운영자
일반

장자26편 외물(外物)




任公子爲大鉤巨緇(임공자위대구거치)

임공자가 큰 낚시와 굵고 검은 줄을 준비한 다음




五十緇以爲餌(오십치이위이)

오십 마리의 황소를 미끼로




蹲乎會稽(준호회계)

회계산에 걸터앉아




投竿東海(투간동해)

낚싯대를 동해에 던졌다.




旦旦而釣(단단이조)

매일같이 낚시질을 계속했으나




期年不得魚(기년부득어)

일 년이 넘었으나 고기를 잡지 못했다.




已而大魚食之(이이대어식지)

그러나 결국은 큰 고기가 낚시를 물더니




牽巨鉤(견거구)

낚싯대를 끌고




錎沒而下(함몰이하)

물 속으로 들어갔다가




騖揚而奮鬐(무양이분기)

뛰어오르면서 등지느러미를 떨치니,




白波若山(백파약산)

산더미 같은 흰 물결이 솟아오르면서




海水震蕩(해수진탕)

바닷물이 진동했다.




聲侔鬼神(성모귀신)

그 소리는 귀신들의 울음소리와 같아서




憚赫千里(탄혁천리)

천리나 떨어진 곳의 사람들까지도 두려움에 떨게 했다.




任公子得若魚(임공자득약어)

임공자는 이 물고기를 잡아서




離而腊之(리이석지)

썰어 건포로 만들었다.




自制河以東(자제하이동)

하수 이동부터




蒼梧已北(창오이북)

창오 북쪽에 이르는 사람들이




莫不厭若魚者(막불염약어자)

모두 그 고기를 실컷 먹었다.




已而後世輇才諷說之徒(이이후세전재풍설지도)

후에 세상에서 재주를 겨루며 얘기하기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皆驚而相告也(개경이상고야)

모두 놀라며 이 얘기를 전했다.




夫揭竿累(부게간루)

작은 낚싯대와 가는 줄로




趨灌瀆(추관독)

도랑에 가서




守鯢鮒(수예부)

송사리나 붕어를 노리는 낚시를 하면서




其於得大魚難矣(기어득대어난의)

큰 고기를 잡는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다.




飾小說以干縣令(식소설이간현령)

그처럼 쓸데없는 작은 이야기들을 꾸며내 가지고서는

높은 명성을 추구해 보았자,




其於大達亦遠矣(기어대달역원의)

크게 출세하는 것과는 거리가 멀 것이다.




是以未嘗聞任氏之風俗(시이미상문임씨지풍속)

그러므로 임공자의 얘기를 들어보지 못한 사람으로서는




其不可與經於世亦遠矣(기불가여경어세역원의)

세상에서 제대로 행세할 수 없을 것이다















목록
1511
번호 분류 제목 성명 날짜 읽음
15 일반 춘추를 읽어야 하는 이유 운영자 15-05-13 1626
14 일반 논어15. 위영공(衛靈公) 운영자 14-07-02 2391
13 일반 논어 - 술이편 운영자 14-07-01 2898
12 일반 설문해자(說文解字) 서(序) 운영자 11-08-19 7405
11 일반 欲誅祝史 修德後可(욕주축사 수덕후가) 운영자 11-03-08 3392
10 일반 춘추좌전-원문 운영자 10-04-07 4423
9 일반 詩名多識-시경사전 운영자 09-09-30 6600
일반 임공자의 낚시질(장자26편-외물) 운영자 09-04-27 4241
7 일반 도척-장자 운영자 09-04-10 4649
6 일반 전국책서(戰國策序) 운영자 08-12-18 4700
5 일반 소요유(逍遙遊)-장자 운영자 08-07-13 5164
4 일반 도화원기(桃花源記) 운영자 08-07-05 5688
3 일반 36계 운영자 08-02-05 4083
2 일반 손자병법(孫子兵法) 운영자 08-02-01 4788
1 일반 韓非子(한비자) 운영자 08-01-31 4968